미국(Western)

존 레전드(John Legend)

R&B 소울의 거장

장르 외국인 / 미국(Western)
시간 100분
인원 1명
구성 1명
조회수 23,932회

아티스트 소개

그래미, 골든 글로브, 아카데미를 거머쥔 전설! 영화 ‘라라랜드’, ‘미녀와 야수’ OST의 주인공 존 레전드(John Legend), 2018년 3월 15일 내한공연 확정 그래미 어워즈 10회 수상에 빛나는 R&B/소울 뮤지션, 존 레전드. 년 첫 내한공연 매진을 기록한 이후 매 투어 마다 한국을 찾아온 존 레전드는 단독 공연 3회를 비롯해 음악 페스티벌, 여수엑스포, MAMA에 참석하며 한국인이 사랑하는 R&B 뮤지션임을 입증해 왔다. 존 레전드는 2004년 데뷔앨범 [Get Lifted]로 제48회 그래미 어워즈 9개 부문 후보에 올랐고 ‘Best New Artist’, ‘Best R&B Album’, ‘Best Male R&B Vocal’ 3관왕의 영예를 안으며 일약 스타덤에 올랐다. 특히 2013년 발매한 4집 [Love In Future]의 수록곡 ‘All of Me’가 빌보드 차트 1위와 유튜브 12억 조회수를 기록하는 폭발적인 인기를 누리며 지난 영광을 능가하는 새로운 전성기를 맞이하게 되었다. 존 레전드의 전성기는 스크린까지 이어졌다. 2015년 미국의 래퍼 커먼(Common)과 참여한 영화 ‘셀마’ OST의 수록곡 ‘Glory’가 아카데미 어워즈와 골든 글로브에서 주제가상을 차지하는 쾌거를 이뤘고 그래미 어워즈까지 수상을 이어가며 커리어의 정점을 찍었다. 특히 존 레전드는 국내 350만 관객을 동원한 영화 ‘라라랜드’에서 배우로 열연함과 동시에 OST 수록곡 ‘Start A Fire’로 많은 사랑을 받았으며, 올해 개봉한 영화 ‘미녀와 야수’에서는 팝의 요정 아리아나 그란데(Ariana Grande)와의 듀엣곡 ‘Beauty And The Beast’로 국내 음원 차트 실시간 1위를 기록하였다. 사회활동에 적극적으로 의견을 보태온 존 레전드는 이번 달 11일 노르웨이 오슬로에서 열린 노벨 평화상 콘서트에 참여했다. 또한 어린이와 난민, 기아문제에 대해 지속적으로 관심을 촉구해 왔으며 현재 미국의 사법 제도를 바로 세우는 [Free America] 캠페인을 진행하고 있다. 이러한 업적을 바탕으로 2017년 타임지가 선정한 세계에서 가장 영향력 있는 100인에 2009년에 이어 다시 한 번 이름을 올렸다.

더보기 +

갤러리